‘제4회 국제수소포럼’ 개최
‘제4회 국제수소포럼’ 개최
  • 전남 광주 = 엄재성 기자
  • 승인 2019.04.26 0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 공급 체계 구축 실증사례 및 국내외 수소 이용 현황’을 주제로 진행
제4회 국제수소포럼. (사진=철강금속신문)
제4회 국제수소포럼. (사진=철강금속신문)

수소산업의 트렌드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제4회 국제수소포럼’이 4월 25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3시까지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 전시장 내 세미나장에서 개최됐다.

‘제2회 수소산업 전시회’의 부대행사로 열린 ‘제4회 국제수소포럼’은 광주광역시, 자동차부품연구원, 그린카진흥원,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가 주관했다.

‘수소 공급 체계 구축 실증사례 및 국내외 수소 이용 현황’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포럼에서는 두 개의 세션이 진행됐다.

전남대학교 오병수 교수가 좌장을 맡은 첫 번째 세션에서는 ‘수소 공급 체계 구축 실증사례 및 국내외 수소 이용 현황’을 주제로 ▲안기성 광주광역시 사무관이 ‘광주광역시 수소산업 육성방향 및 추진현황’ ▲히로히사 우치다(Hirohisa Uchida) 세계수소에너지협회 부회장이 ‘일본의 에너지정책과 현재 및 미래의 수소에너지 전망(Japan's Energy Policy, and Current and Future Aspect of Hydrogen Energy)’ ▲최창열 넬(Nell) 부사장이 ‘유럽 P2G 실증 현황 및 계획’에 대해 각각 발표했다.

동신대학교 차인수 교수가 좌장을 맡은 두 번째 세션에서는 ‘글로벌 중대형 수소 전기차량 개발 현황’을 주제로 ▲현대차그룹이 ‘현대차 수소 버스 및 트럭 개발 현황’ ▲황용신 포셀(Pocel) 대표이사가 ‘중국 수송용 연료전지 보급 계획 및 현황’ ▲김서영 하이리움 대표이사가 ‘수소를 사용하는 교통혁명의 시작’에 대해 각각 발표했다.

한편 ‘2019 국제뿌리산업전시회’와 동시에 개최한 ‘제2회 수소산업 전시회’에는 하이리움산업, 주식회사제이카, 휴그린파워, 자이언트드론 등 국내 수소업계를 대표하는 기업들이 대거 참가하여 미래성장동력으로 손 꼽히는 수소산업 관련 기기와 제품들을 대거 전시했다.

‘제2회 수소산업 전시회’ 참가기업들은 ▲연료전지 시스템, 스택, 셀, 개질기, 수소발생기, 수전해시스템, 부생수소, 압력계, 온도계, 유량계, 기타 계측기기 등 ‘수소생산’ ▲수소전기차, 수소연료전지발전기, 친환경모빌리티, 수소연료전지 드론, 수소자전거, 수소전기하우스, 수소스테이션, 가정용 연료전지 등 ‘수소이용’ ▲수소저장용기, 금속용기, 복합재용기, 액화수소, 수소저장합금, 수소실린더 등 ‘수소저장’ ▲튜브트레일러, 수소실린더, 액화탱크, 이동식 수소스테이션, 디스펜서 등 ‘수소이송’ 관련 품목들을 전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