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2N246
현대위아, 어린이 교통 보호 위해 ‘가방 안전 덮개’ 1만2천개 기부
현대위아, 어린이 교통 보호 위해 ‘가방 안전 덮개’ 1만2천개 기부
  • 엄재성 기자
  • 승인 2019.05.24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광역시·경기도 안산시 등 사업장 인근 지역아동센터에 전달
지난해 이어 두 번째 기부로 총 2만4,000개의 안전 덮개 배포해
현대위아 공경용 모듈생산실장(왼쪽 두번째)과 김은영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장(왼쪽 네번째) 등이 23일 광주광역시 북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에서 열린 ‘어린이 가방 안전 덮개 전달식’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현대위아는 이날 광주를 비롯한 사업장 인근 지역아동센터에 총 1만2000개의 ‘가방 안전 덮개’를 전달했다. (사진=현대위아)
현대위아 공경용 모듈생산실장(왼쪽 두번째)과 김은영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장(왼쪽 네번째) 등이 23일 광주광역시 북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에서 열린 ‘어린이 가방 안전 덮개 전달식’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현대위아는 이날 광주를 비롯한 사업장 인근 지역아동센터에 총 1만2000개의 ‘가방 안전 덮개’를 전달했다. (사진=현대위아)

현대위아(대표이사 김경배)가 어린이들의 안전한 등·하교를 돕기 위해 ‘가방 안전 덮개’를 기증했다.

현대위아는 23일 광주광역시 북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본부장 김은영)에서 ‘어린이 가방 안전 덮개 전달식’을 열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현대위아 광주공장 직원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현대위아는 이날 광주를 비롯해 경기도 안산시·울산광역시·경기도 평택시·충청남도 서산시 등 사업장 인근 지역아동센터에 총 1만2,000개의 ‘가방 안전 덮개’를 선물했다.

현대위아는 어린 학생들이 학교를 보다 안전하게 다닐 수 있도록 안전 덮개를 배포했다. 덮개는 식별이 잘 되는 형광물질의 초록색으로 제작, 시야가 제한적인 밤이나 빗길에도 어린이들이 안전한 보행을 도울 수 있도록 했다. 또 어린이 보호구역의 차량이동 제한속도(30㎞/h)를 준수하자는 의미의 숫자 ‘30’을 크게 넣어 차량 운전자가 교통 안전 의식을 되새길 수 있도록 했다.

현대위아는 어린이들의 교통안전을 위한 캠페인과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해 11월에는 본사가 있는 경상남도 창원시와 연구소가 위치한 경기도 의왕시 지역 44개 초등학교에 1만2,000개의 가방 덮개를 전달한 바 있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우리의 미래인 어린 학생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라며 “가방 안전 덮개가 학생들의 등·학교 길을 안전하게 지켜주는 동시에 운전자에게도 교통 규칙을 준수하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