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H형강 유통업계, 일본산 수입 근절 촉구
국내 H형강 유통업계, 일본산 수입 근절 촉구
  • 김도연 기자
  • 승인 2019.07.23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주요 H형강 유통업체들이 23일 간담회를 갖고 일본산(JIS SS400 / SS490) 비KS 불량 H형강 수입 근절을 촉구하고 이들 제품을 유통하지 않기로 결의했다.

이날 결의대회에 참석한 유통업계 관계자는 “일본산 비 KS 불량 자재 수입 근절을 위해서는 유통사가 자발적으로 非KS 불량자재 사용을 자제하고 수입 제품에 대한 이력제가 지속적으로 필요하며, Mill Sheet 등의 문서 위변조 사례에 대해 철저한 조사와 처벌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일본산 비KS 제품 JIS(SS400/SS490)은 KS 기준대비 화학성분(C,Si,Mn) 및 탄소량 기준이 부적합하고 항복강도 및 인장강도 미달 등으로 건물붕괴 등의 안전문제 발생가능성이 상존하고 있는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또 비KS 제품 사용 후 50톤당 1본씩 품질테스트를 해야함에도 불구하고 실제 테스트가 실시되지 않고 있고  준공 검사시 국산 Mill Sheet로 둔갑해 사용될 우려가 큰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이는 국민의 안전에 직결되는 문제라는 점에서 수입금지를 통해 국내에서 유통 자체를 하지 않도록 해야한다는 것이 업계 및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