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벨리스코리아 사친 사푸테 사장, 주한인도상공회의소 회장 선출
노벨리스코리아 사친 사푸테 사장, 주한인도상공회의소 회장 선출
  • 박종헌 기자
  • 승인 2020.01.07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친 사푸테 회장
사친 사푸테 회장

글로벌 알루미늄 압연업체인 노벨리스코리아에 따르면 사친 사푸테 사장이 최근 주한인도상공회의소(ICCK) 신임 회장에 선출됐다.

앞서 사친 사푸테 회장은 지난 2016년 6월 취임한 후 노벨리스 아시아태평양 사업부를 총괄하며 자동차, 음료수 캔, 스페셜티 제품용 고부가 알루미늄 소재 공급을 포함한 사업 전략 및 P&L을 담당하고 있다. 또한, 노벨리스코리아와 일본 고베제강의 합작법인인 울산알루미늄의 이사회에 참여하고 있다.

사친 사푸테 회장은 인도 알루미늄 및 구리 산업의 선두 주자인 힌달코 인더스트리즈(Hindalco Industries Limited)에서 최고 마케팅 책임자를 역임했고, 그 이전에는 노벨리스 아시아에서 사업 개발 및 전략 담당 임원과 영업, 마케팅, 기술 서비스 담당 부사장과 말레이시아 알콤(Aluminium Company of Malaysia Berhad)의 대표 등으로 재직하는 등 요직을 두로 거쳤다. 사친 사푸테 회장은 캐나다 알칸(ALCAN)의 자회사인 인달(INDAL)을 시작으로 알루미늄 업계에서 약 30년의 경력을 쌓았다.

사친 사푸테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인도 경제가 힘든 시기를 지나고 있지만, 인도 정부는 인프라 개발을 독려하고, 통합 상품서비스세(GST) 제도를 도입하는 등 구조 개혁을 단행하고, 기업환경을 개선하여 앞으로도 지속적인 경제성장을 이룩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주한인도상공회의소(ICCK)는 한국과 인도 양국에 대한 폭넓은 이해와 지식을 바탕으로 양국의 기업들이 시장에 발판을 마련하고 비즈니스 성장을 이루는데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