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구산업, 대표이사 변경
이구산업, 대표이사 변경
  • 방정환 기자
  • 승인 2020.03.24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동 압연업체인 이구산업이 대표이사를 변경했다.

이구산업은 24일 오전 경기도 평택시 포승공단에 위치한 본사에서 개최한 주주총회 직후 열린 이사회에서 대표이사 변경을 결정했다.

이번 결정에 따라 손인국 회장을 대신해 안월환(사진) 부사장이 4월 1일부로 사장으로 승진하면서 김영길 부사장과 함께 공동대표를 맡는다. 신임 안 대표이사는 삼일회계법인 출신으로 지난 2008년에 이구산업에 입사한 뒤 경영지원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한편 이구산업은 주총에서 사업다각화의 일환으로 창고업을 사업목적에 추가했으며, 재무제표 승인과 사내이사 선임(손인국, 김영길, 안월환) 안건 등을 원안대로 처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