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ICT, 보유 기술특허 중소기업에 무상 이전
포스코ICT, 보유 기술특허 중소기업에 무상 이전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0.07.07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사 보유기술 중소기업에 무상 이전해 기술 경쟁력 강화 지원

포스코ICT(대표 손건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자사가 보유하고 있는 기술특허를 중소기업에게 무상으로 이전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이전한 기술특허에는 대용량 배터리 충방전 제어장치, 배가스 유해물질 건식 제거장치, 휴대용 단말 보안관리 등 에너지 및 환경, IT분야의 솔루션 개발에 활용될 수 있는 38건의 기반 기술이 포함됐다.

이처럼 포스코ICT로부터 특허를 무상 이전받은 중소기업들은 신사업 추진에 필요한 기술 확보에 소요되는 예산과 시간을 절감할 수 있게 됐다. 에너지저장시스템(ESS) 전문기업인 비에이에너지는 포스코ICT로부터 이전 받은 기술을 현재 개발 중인 ESS 안전관리솔루션에 적용하여 기술 경쟁력을 높여 즉각 사업화가 가능할 전망이다.

중소기업에 이전하는 '에너지 저장 시스템 전력제어' 특허 관련 설비를 포스코ICT 직원이 테스트하고 있다=사진제공 포스코ICT

또, 모바일 게임기 제작사인 제이콥스튜디오는 단말기 보안기술을 활용해 개인화된 게임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허 이전방식은 특허에 대한 권리 소멸시까지 특허권을 소유할 수 있는 무상양도와 계약일로부터 일정기간 동안 해당기술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는 전용 실시권 등 2가지 형태로 제공된다.

포스코ICT는 지난 3월부터 한국ESS산업진흥회, 한국환경산업협의회, 한국발명진흥회 등 전문기관과 함께 기술 분야별로 특허 이전을 희망하는 기업으로부터 공모를 받아 36개 기업에게 특허를 이전하기로 하고, 최근 이전 협약까지 마친 상태다.

포스코ICT 관계자는 “사용하지 않는 기술특허를 중소기업에게 무상 이전함으로써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의 위기극복을 지원해 포스코 그룹의 경영이념인 기업시민을 실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