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車 생산 정상화로 수익성↑-SK
포스코, 車 생산 정상화로 수익성↑-SK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0.10.08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증권은 포스코에 대해 3분기부터 점진적인 업황과 수익성이 개선 중이라고 전망했다.

권순우 SK증권 연구원은 "3분기 연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0.5% 감소한 14조3,000억원, 영업이익은 10.5% 줄어든 4,353억원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별도 실적은 매출액 6조8,000억원, 영업이익 2,282억원을 전망했다.

그는 "별도실적은 영업적자를 기록했던 2분기 대비 생산 및 판매량 증가와 고부가가치 제품판매 확대가 개선을 이끌었다"고 봤다. 해외 철강은 가동률 개선과 글로벌 제품가격 상승으로 반등이 기대된다고 했다.

권 연구원은 "제품믹스와 수익성에 미치는 영향이 큰 자동차생산의 정상화가 긍정적"이라며 "주요 전방산업의 수요회복은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는 "4분기부터는 철광석과 원료탄 가격 강세로 높았던 원가부담의 완화와 주요 수요처향 제품가격 인상에 힘입은 스프레드 개선이 기대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