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스마트공장 고도화2 사업 4개사 선정
경남도, 스마트공장 고도화2 사업 4개사 선정
  • 엄재성 기자
  • 승인 2020.11.02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지원금 최대 4억원, 총사업비의 20%, 최대 1.6억원까지 지방비 지원

경상남도와 (재)경남테크노파크(이하 경남TP, 원장 안완기)는 중소기업 제조 현장의 경쟁력 제고를 위하여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공장 고도화2 사업’에 경남에서 4개사가 선정되었다고 지난 30일에 발표했다.

스마트공장 고도화2 선정기업은 코렌스, 두성산업(주), ㈜신신사, 에스에이치아이앤티 등 4개사이다.

이번에 선정된 4개 사는 기업당 정부지원금 최대 4억원의 지원을 받을 수 있고, 경상남도 추가지원으로 총사업비의 20%, 최대 1.6억원까지 지방비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선정된 기업들은 지능화 솔루션(AI, CPS 등), 센서, 로봇 등을 통해 공정 최적화 및 자동제어가 가능한 수준의 고도화된 시스템을 구축하고, 수집·분석된 생산정보를 토대로 원인과 해결책을 시스템이 스스로 판단하고 실시간으로 제어하여 생산 최적화하는 중간 2(Lv. 4) 수준의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예정이다.

지난 9월에 17개 시·도에서 소재한 32개 사가 신청해, 총 21개 기업이 선정됐다. 경남은 4개 사가 선정이 되어 전국에서 가장 많은 기업이 선정됐다.

이에 경남TP 스마트제조혁신센터 정용선 센터장은 “이 스마트공장 고도화2 사업을 시작으로 경남 스마트공장의 고도화에 디딤돌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