벽산, 불연 외단열 시스템 개발 완료…화재 안전성 강화
벽산, 불연 외단열 시스템 개발 완료…화재 안전성 강화
  • 박준모 기자
  • 승인 2021.03.12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연 외단열 시스템 ‘벽산 에너프리 불연토탈시스템’ 개발

종합건축자재기업 벽산(대표 김성식)은 화재 안전에 우수한 불연 외단열 시스템 ‘벽산 에너프리 불연토탈시스템’을 개발했다.  

벽산은 대형 화재가 발생하고 이로 인해 인명피해가 발생하면서 불연 외단열 시스템의 연구 개발을 추진해 불연 외단열 시스템 ‘벽산 에너프리 불연토탈시스템’을 개발을 완료했다고 12일 밝혔다. 

실제로 재료의 불연성 시험과 시스템의 실물 화재 시험을 진행하며 화재에 안전한 시스템을 선보이게 됐다. ‘에너프리 불연토탈시스템’은 우수한 불연 단열재로 손꼽히는 미네랄울과 불연 성능을 가진 마감재로 구성돼 화재의 수직 확산을 방지하는 안전한 제품이다. 

또한 단열과 마감을 동시에 시공할 수 있어 공기 단축에 탁월할 뿐 아니라 색상 및 질감 등 다양한 마감처리로 다른 자재와의 유연한 조화를 이룰 수 있어 성능과 미관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시스템이다. 

벽산은 이번 불연 외단열 시스템 개발과 함께 이미 부산 대저고와 서울 진선여고 등에 시공을 진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수도권 및 각 지역별 교육지원청을 중심으로 불연토탈시스템의 적용을 검토하고 있는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방침이다.  

이하경 벽산 영업본부장은 “외단열 시스템은 단열뿐만 아니라 화재 시 피해 확산을 최소화시키는 마감재로 최근 들어 그 중요성이 폭넓게 인식되고 있으나 전문적인 시공 시스템이 미흡한 상황”이라며 “이번 벽산의 에너프리 불연토탈시스템 개발을 통해 검증된 기준으로 안전하게 시공할 수 있는 외단열 시스템을 공급하면서 신규 건축뿐 아니라 외벽 리모델링 등 다각적인 시장에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벽산이 최근 개발한 불연 외단열 시스템 ‘벽산 에너프리 불연토탈시스템’
벽산이 최근 개발한 불연 외단열 시스템 ‘벽산 에너프리 불연토탈시스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