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엑스, 9월 8~10일 ‘스마트공장·자동화 산업전 2021’ 개최
코엑스, 9월 8~10일 ‘스마트공장·자동화 산업전 2021’ 개최
  • 엄재성 기자
  • 승인 2021.08.26 0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뉴딜의 미래’를 주제로 450개사 1,500개 부스 규모로 진행
스마트팩토리엑스포+오토메이션월드 2021 포스터. (사진=코엑스)
스마트팩토리엑스포+오토메이션월드 2021 포스터. (사진=코엑스)

코엑스(사장 이동원)는 9월 8일부터 3일간 국내 최대 스마트공장·자동화 산업 전문 전시회인 ‘스마트팩토리엑스포+오토메이션월드 2021(이하 SF+AW 2021)’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개최된다고 밝혔다.

'SF+AW 2021'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이끄는 신규 제조기술과 솔루션을 한 자리에서 선보이는 아시아의 대표적인 스마트 제조기술 전시회로, 국내 4차 산업혁명의 현 주소와 미래를 살펴볼 수 있다.

‘디지털뉴딜의 미래(The Future of Digital New Deal)’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스마트팩토리엑스포(Smart Factory Expo) ▲국제공장자동화전(aimex) ▲한국머신비전산업전(Korea Vision Show)으로 구성됐다.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도 행사보다 증가된 약 450개 스마트공장, 머신비전, 자동화 기업이 1,500여 개 부스 규모로 참가해 코엑스 전관에서 신기술 각축장이 펼쳐진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LS일렉트릭 ▲오므론제어기기 ▲미쓰비시전기 ▲훼스토 등 스마트 공장 대표 기업 18개사가 참여하는 ‘미래 스마트제조 특별관’에서 제조 AI와 디지털트윈, 5G 기술을 중심으로 스마트제조의 미래 방향을 엿볼 수 있다.

또한 전시회 방문이 어려운 참관객을 위해 온라인 전시회도 동시에 개최된다. SF+AW 2021는 온라인 전시관(온라인 에디션)을 8월 초 오픈해 온라인에서 참가업체 및 제품 관람, 견적 문의, 1:1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을 할 수 있으며 행사 기간에는 현장 모습과 참가업체 인터뷰가 실시간으로 생중계된다.

코엑스 이동원 사장은 “장기화한 코로나19로 기간 산업인 제조업이 타격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제조기업들에 새로운 비즈니스 돌파구를 마련하기 위해 예정대로 SF+AW 2021을 정상 개최한다”며 “참가기업과 참관객 모두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는 비즈니스 전시회 환경을 제공코자 철저한 방역으로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코엑스는 참가업체와 참관객이 안전하게 전시회를 즐길 수 있도록 정부의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수칙을 준수해 철저한 방역을 전개 예정이다. 참가업체 상주직원은 전시 개최 전 PCR 검사 후 음성 결과자만 참가할 수 있으며, 현장에서는 동시 입장 가능 인원수 제한과 입장 시 발열 체크 및 손 소독 시행 등 엄격하게 관리된다. 그뿐만 아니라 전시장은 15미터 이상의 층고와 상시 외부공기 유입으로 바깥 공기와 유사한 환경으로 조성된다.

이번 전시회는 9월 8일부터 총 3일간 코엑스 A·B·C·D홀 전관에서 개최되며, 8월 31일까지 오토메이션월드 홈페이지에서 사전 등록 시 무료로 참관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