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속산업대전) 대한철강, 협동로봇 이용 강판슬리터 나이프 배열 시스템 개발

(금속산업대전) 대한철강, 협동로봇 이용 강판슬리터 나이프 배열 시스템 개발

  • 철강
  • 승인 2022.09.23 16:03
  • 댓글 0
기자명 윤철주 기자 cjyoon@snmnews.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양강업주식회사․디엘정보기술․충남산학융합원 등과 공동 개발
스마트 철강공장 기술력 확보에 박차...협동로봇 수입대체 효과도 기대

스테인리스스틸과 탄소강 냉연강판, 알루미늄강판 취급하는 대한철강(대표 박종구)이 동양강업주식회사와 G-ROBOTICS, 디엘정보기술, 충남산학융합원 등과 함께 ‘협동로봇을 이용한 냉연강판 슬리터 나이프 배열 시스템’을 개발했다. 이들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22 금속산업대전에서 관련 개발 성과와 기대 효과를 설명했다.

해당 프로젝트는 협동로봇 시스템 개발을 통한 생산리드타임 단축과 슬리팅 강판 품질 향상을 목표로 추진됐다. 특히 실리터 나이프 배열 시, 작업자 수작업으로 제품 품질의 균일성이 저하됐고 고중량물 반복 작업에 따라 육체 노동력이 발생하면서 안전사고 위험률이 증가하자 시스템 개발 필요성이 높아졌다.

이에 협동로봇 분야의 전문 노하우를 가진 업체들이 뭉쳐 협동로봇을 이용한 냉연강판 슬리팅 공정 자동화 시스템을 구현했다. 사용자가 시스템에 원소재 및 슬리팅 기준 정보를 입력하면 나이프와 스페이서 배열이 자동계산되고 신호가 각 라인에 전송된다. 이를 전송받은 나이프와 스페이서 조립라인의 협동로봇이 작동하여 가공 작업이 진행될 수 있다.

이 과정에서 사용 이력 데이터를 결과물 정보시스템에 전송하여 향후에는 축정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품질과 생산성 향상, 안전사고 예방할 수도 있다. 대한철강은 비즈니스 모델의 성과로 개발 비용이 절감되고 동종 슬리팅 업체에서 활용범위가 넓어져 국내 슬리팅 기술 반전 가능성을 높일 가능성이 커졌다고 강조했다.

한편 공장 스마트화가 이뤄지고 있는 당진 1공장 Shearing 라인에서는 STS 간지 삽입과 두께 0.3mm~0.4mm 스테인리스 박판 가공 작업이 가능하다.

 

 

저작권자 © 철강금속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