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베스틸 대표 배임·횡령 혐의로 피소
아주베스틸 대표 배임·횡령 혐의로 피소
  • 박재철
  • 승인 2016.07.14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같은 날 공장도 폐쇄

  아주베스틸 직원들이 13일 이 박유덕 대표를 배임 및 횡령 혐의(본지 13일자 기사 참조)로 대구지검 포항지청에 고소했다.

  이 회사 직원들은 박 대표가 아주베스틸 대표이사 및 관리인으로 재직하면서 다수 1인 회사(페이퍼컴퍼니)를 설립, 부당한 내부거래 등을 통해 회사 돈을 빼돌려 직원들과 채권자에게 타격을 입혀 불가피하게 고소장을 제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현재 아주베스틸은 이날 전기, 수도, 가스공급이 중단되고 공장은 폐쇄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