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사_1511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2018년철강산업전망_171205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효성, 인도네시아 최대 섬유 전시회 참가전시회와 패션쇼 통해 '크레오라' 우수성 알려
성희헌 기자 | hhsung@snmnews.com

 효성이 19~22일 자카르타 국제전시장에서 열리는 인도네시아 최대 섬유 및 섬유기계 전시회인 '인도 인터텍스(Indo Intertex) - 제15회 인도네시아 국제 섬유 및 의류기계 및 액세서리 전시회'에 참가했다.
 
 인도 인터텍스는 인도네시아 산업부를 비롯한 주요 정부 기관과 섬유, 직물 및 원사 업계가 후원하고 있으며, 약 2만여 명의 업계 관계자들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효성은 이 전시회에 2013년부터 5년 연속 참가 중이며, 메인 전시장인 기계홀에 원사업체로서는 가장 큰 규모의 부스로 관람객의 시선을 끌었다.

   
▲ 효성은 인도네시아 최대 섬유 전시회 'Indo Intertex' 에 5년째 참가하고 있다.
 
 2억 5,000만 이상 인구 중 87%가 무슬림인 인도네시아는 도시화 및 중산층의 증가로 의류 소비성향이 점차 고급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에는 젊은 층을 중심으로 액티브한 느낌의 '애슬레져(athleisure)'트렌드가 반영된 무슬림스포츠웨어가 새로운 시장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
 
 효성도 스판덱스 원사인 크레오라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나가기 위해 무슬림스포츠웨어와 같은 신규 시장을 개척하는 전략을 취하고 있다. 이를 위해 현지 업체들과의 공동 원단개발, 현지 브랜드와의 협업마케팅을 추진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효성은 인도 인터텍스에서 현지 무슬림웨어 브랜드인 Shasmira, 글로벌 데님 브랜드인 Lee Cooper 등 유명 의류 브랜드들과 함께 패션쇼를 20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애슬레져 트렌드에 발맞춘 무슬림스포츠웨어와 양방향으로 신축성이 있는 핏스퀘어 (Fit2)청바지를 소개했다.
 
 조현준 효성 회장은 "무슬림웨어 산업의 메카로 자리잡고 있는 인도네시아 시장에서 고객사와 함께 고민해 '2인 3각'으로 시장을 개척하겠다"면서 "크레오라의 우수한 품질을 알려 글로벌 시장 1위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효성은 7월 '인터필리에르 파리', 9월 '프리뷰 인 서울', 10월 '인터필리에르 상하이' 등의 전시회에 참가해 스판덱스 글로벌 No.1의 위상을 자리매김해 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 효성, 스틸코드 공정 기술 향상 위해 포스텍과 MOU· 효성, 백혈병·소아암 어린이 환자위한 헌혈 행사
성희헌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인기검색어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