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de btn
국내 컨소시엄, 호주 1위 철강사 '아리움' 인수
곽정원 기자 | jwkwak@snmnews.com

국내 사모투자펀드(PEF) 뉴레이크 얼라이언스 매니지먼트와 JB자산운용 컨소시엄이 호주 1위 철강사 '아리움(Arrium)'을 인수한다.
 
15일 외신 등에 따르면 뉴레이크 컨소시엄은  영국 컨소시엄을 제치고 아리움 매각 최종우선협상자로 선정됐다.
 
지난해 10월 아리움 매각 첫 예비입찰에는 전 세계 20개 후보가 참여했다. 이후한국과 영국 철강회사인 '리버티하우스-SIMEC' 컨소시엄이 최종우선협상자 자리를 놓고 경쟁해왔다.

한국 컨소시엄의 높은 사업 이해도와 안정적 운영능력이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포스코의 친환경 기술인 '파이넥스' 공법을 아리움에 도입하는 계획을 내 놓은 것 또한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아리움은 최근 호주 정부의 660억 달러 대규모 인프라 사업에 에 우선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얻은 바 있다. 이에 따라 한국 컨소시엄의 아리움 인수가 마무리되면 호주 내 대형 인프라 사업에서 양국 기업 간 교류가 활발해 질 것으로 예상된다.

     관련기사
· 포스코 '파이넥스' 공법, 또 다시 주목
곽정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