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생연 업계, “일본 환경청 월권 이해할 수 없다”
재생연 업계, “일본 환경청 월권 이해할 수 없다”
  • 김간언
  • 승인 2017.07.12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폐배터리 수입 허가 갱신 시 추가 서류 요구
日 폐배터리 소비 업체에 물량 밀어주기 분석도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전체 기사와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