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사_1511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2018년철강산업전망_171205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피치, 삼성전자 신용등급 ‘AA-'로 상향반도체 호황 영향
박준모 기자 | jmpark@snmnews.com

  국제신용평가사 피치가 12일 삼성전자의 장기신용등급을 'A+'에서 'AA-'로 한 단계 상향했다. 신용등급전망은 '안정적'으로 평가했다.

  피치는 "삼성전자가 메모리반도체 분야에서 최고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리더로서의 위치를 확고히 하는 한편 탄탄한 이익구조를 갖췄다"며 "삼성전자는 대규모 기술 및 생산설비 투자를 통해 지속적으로 시장점유율을 높여왔다"고 등급 상향 조정 이유를 밝혔다.

  이어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패널 업황의 주기에 노출될 수 있고 중기적으로 스마트폰 부문 이윤이 줄어들 가능성은 있다"면서도 "삼성전자의 영업 현금 흐름은 탄탄하게 유지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피치에 앞서 지난여름 S&P와 무디스도 삼성전자의 신용등급 및 전망을 각각 상향 조정했다. S&P는 7월에 신용등급을 'A+'에서 'AA-'로 상향했으며 무디스는 8월에 전망을 '안정적'에서 '긍정적'으로 상향했다. 이들 역시 상향의 주된 이유로 삼성전자의 반도체 사업을 꼽았다.
 

박준모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