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견 플랜트기자재업체 세원셀론텍 수주 쾌거
중견 플랜트기자재업체 세원셀론텍 수주 쾌거
  • 곽종헌
  • 승인 2018.02.22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레로 리파이닝 뉴올리언스 계약 맺고
137억원 규모 플랜트기기 공급계약키로

  연간 매출외형 2,200억원 규모의 중견 플랜트기자재 업체인 세원셀론텍(대표 장정호)이 최근 미국의 대형 정유화사인 발레로 에너지사의 자회사인 발레로 리파이닝-뉴올리언스(Valero Refining-New Orleans, L.L.C.)와 약 137억원 규모의 플랜트기기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세원셀론텍이 이번에 제작을 맡게된 부문은 발레로 에너지(Valero Energy Corporation)가 추진하는 미국 루이지애나주 세인트찰스 소재 원유 정제시설 확장 건설 프로젝트에 주요 기기를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세원셀론텍 영업본부장 백승현 상무는 “수주한 기기 중 리액터(Reactor: 반응기)는 리액터 종류 중에서도 고난도의 기술이 요구되는 기술집약적 특수고부가가치 기기로, 리액터 분야에 대한 높은 기술 신뢰도 및 지명도를 통해 수주성과를 일궈낸 것”이라며 “고객사와 신뢰를 굳건히 해온 결과 수주확대의 물꼬를 텄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특히 “해당 공정을 수행하는 플랜트 유닛(Unit)에 대한 신규 투자가 꾸준히 이뤄지고 있어 이번에 확보한 수주 실적 및 제작 경험이 유관 프로젝트의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향후 이익 증대를 위한 유리한 발판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세원셀론텍은 현재 추진 중인 아시아·미주 지역 등의 주요 프로젝트 입찰에 전략적으로 대응하여 양질의 수주 확대에 역량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