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하이텍, 부산 오시리아 관광단지 개발사업 참여

윈하이텍, 부산 오시리아 관광단지 개발사업 참여

  • 철강
  • 승인 2020.04.10 09:37
  • 댓글 0
기자명 박재철 기자 parkjc@snmnews.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크플레이트 제조업체 윈하이텍(대표이사 사장 변천섭)이 스파앤리조트 개발 참여를 통해 기존 데크(DECK) 사업과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윈하이텍은 부산 해운대 오시리아 관광단지 개발 특수목적 법인 이스트베이 지분 17%를 81억 원에 취득했다고 9일 공시했다.

이스트베이는 윈하이텍의 특수관계인인 윈스틸과 에스앤글로벌가 80% 지분을 소유하고 있으며, 이스트베이 스파앤리조트 개발사업을 위해 설립된 특수목적법인으로 현재 사업부지를 소유하고 있다. 

이번 지분인수 배경은 ▲스파앤리조트 건설 참여 및 자재공급 ▲개발 사업수익 공유 ▲개발사업을 통한 종합 디벨로퍼로서의 역량 확대 등으로 요약된다.

이스트베이가 소유하고 있는 개발부지는 부산시 해운대와 접한 기장군 오시리아 관광단지(구 동부산 관광단지) 내 해변에 접하고 있으며, 전면이 바다를 조망할 수 있는 최상의 입지 조건을 갖추고 있다. 이번 스파앤리조트 개발사업의 예상사업비는 2000억 원, 연면적 8만 3996㎡로 지하 2층, 지상 18층 규모를 자랑하는 관광레져시설이며, 오는 2023년경 준공 예정이다. 

오시리아 관광단지는 총 4조 원이 투입되는 개발사업으로 기장군 기장읍 일대에 366만㎡ 대규모 부지에 조성 진행 중이다. 오는 2021년 개장을 목표로 GS리테일, 롯데월드가 공동 투자해 잠실 롯데월드의 3~4배에 이르는 테마파크를 건설 중이며,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과 이케아 등 쇼핑 시설과 고급 휴양시설, 골프장, 아쿠아리움 등 관광레저시설이 개장할 예정이다. 

변천섭 윈하이텍 대표는 “기업의 지속성장을 목표로 주력사업과 병행해 개발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며 “도봉동 부지 매각을 통한 자금을 바탕으로 부동산 종합디벨로퍼 사업에 대한 추가 진행도 검토하고 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철강금속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