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니어링, 말레이시아 가스플랜트 수주
삼성엔지니어링, 말레이시아 가스플랜트 수주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0.04.16 2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hell社 발주 'OGP FEED 프로젝트' 낙찰통지서 접수 공시

삼성엔지니어링(대표 최성안)이 말레이시아에서 500만 달러규모의 가스 플랜트 기본설계 업무를 수주했다.

16일 삼성엔지니어링은 사라왁 쉘로부터 ‘말레이시아 쉘 OGP 프로젝트’ 기본설계(FEED)에 대한 낙찰통지서(LOA)를 접수했다고 공시했다.

말레이시아 동부 사라왁주 빈툴루 지역에 건설되는 이번 플랜트는 하루 8억 입방피트의 가스를 처리하는 설비공사로 삼성엔지니어링 기본설계에 따른 수주금액은 500만 달러(약 60억원) 규모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이 프로젝트의 개략적인 설계와 함께 EPC 예산 산출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수행기간은 11개월이다.

무엇보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오일 메이저로 불리는 쉘을 신규 고객으로 확보하면서 유럽과 일본 등 글로벌 선진사들이 주로 점유하던 글로벌 석유기업(IOC) 시장 확대에 박차를 가하게 됐다.

이에 같은 날 한 관계자는 “풍부한 프로젝트 경험 그리고 우수한 설계기술력으로 고부가가치 FEED 분야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이번 프로젝트도 성공적으로 수행해, 발주처 신뢰를 얻고 EPC 연계수주까지 이뤄낼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