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프론텍 민수홍 대표, "스마트 공장 구축 통해 기업 경쟁력 향상"
(인터뷰) 프론텍 민수홍 대표, "스마트 공장 구축 통해 기업 경쟁력 향상"
  • 안승국 기자
  • 승인 2020.09.23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인공지능학회 '혁신적 인공지능 응용상' 수상

국내 철강 산업이 전반적인 침체 흐름을 보이면서 내연기관에서 친환경차로 변화하는 시기를 맞고 있는 자동차용 파스너 산업은 심각한 곤경에 처해 있다. 최근 글로벌 수요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으나 자동차 등 전방 수요 산업 경기가 여전히 코로나19 이전 수준에 미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3D 업종으로 분류되는 탓에 고질적인 인력난을 보이고 있는 파스너 산업은 그 피해가 더 막심하다. 이처럼 어려운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혁신을 추구하고 있는 한 중소기업의 CEO가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 1978년에 창립한 프론텍의 민수홍 사장은 2015년부터 스마트 공장 구축에 적극 나서고 있다. 민 사장은 "스마트 공장은 기업의 경쟁력 향상과 근로자의 업무 환경 개선에 탁월한 효과를 이끌어 낼 수 있다"며 중소기업의 스마트 공장 구축에 대한 중요성을 피력했다.

앞서 중소벤처기업부 시범 사업으로 선정된 프론텍의 공장은 2018년부터 특성화고 학생들과 기업, 기관 관계자들이 방문하고 있다. 그간 민 사장은 다수의 기업 및 공공연구기관, 대학 등과 함께 스마트 공장 고도화를 추진해 왔다.

 

프론텍 민수홍 대표 (사진 프론텍 제공)

프론텍은 2017년 경희대학교 이경전 교수와 진행했던 AI 품질검사 기술이 2020년 미국 뉴욕에서 열린 세계인공지능학회(AAAI)에서 '혁신적 인공지능 응용상'을 수상한 바 있다. 최근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XR 기반 제조설비 디지털 운영 시스템 구축' 사업에 선정돼 향후 3년간 전자부품연구원과 등 공공 기관과 함께 VR·AR 콘텐츠 산업 육성 사업을 진행한다. 

또 민 사장은 현장 인력 수급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여성 인력 채용을 확대하고 있다. 시간선택제를 도입해 여성들이 일과 가정을 양립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다소 어려운 현장 작업에 쉽게 적응할 수 있도록 보기 쉽게 만든 교육 매뉴얼을 배포했다. 민 사장은 "회사 전체 인원의 40%가 여성 근로자로, 위험한 작업 환경 개선에도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