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동부제철, 항바이러스 컬러강판 양산∙판매…사회 안전 기여 
KG동부제철, 항바이러스 컬러강판 양산∙판매…사회 안전 기여 
  • 박준모 기자
  • 승인 2021.04.0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와 같은 형태의 Phi-6 바이러스 6시간내 99.6% 사멸
항균성, 항곰팡이성 동시 보유해 수요 확대 전망

KG동부제철(회장 곽재선)이 항균 컬러강판에 이어 항바이러스 컬러강판을 양산해 판매에 나섰다. 항균성, 항곰팡이성 동시 보유하고 있어 향후 수요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KG동부제철이 양산에 성공한 항바이러스 컬러강판은 코로나19 바이러스와 형태가 피막 타입 바이러스로 같은 Phi-6바이러스를 6시간 내 99.6% 사멸시킬 수 있는 제품이다. 항바이러스 컬러강판을 국내 코로나19 바이러스 전문 시험기관에서 효과 검증 실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Phi-6 바이러스는 코로나19와 동일한 피막 타입(Enveloped type) 바이러스이기 때문에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해서도 항바이러스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제품에는 KCC의 항바이러스 도료가 적용됐다. KCC의 항바이러스 도료는 기본적인 항바이러스 효과와 함께 항균 및 항곰팡이 효과에 대해 전문시험기관의 검증을 완료한 바 있다. 긴밀한 협력을 통해 최근 다양한 신규 칼라강판 개발을 진행하고 있는 KG동부제철과 KCC는 코로나19 팬데믹이라는 특수한 상황에서 제품 개발부터 양산까지 긴밀하고 신속한 협조를 통해 항바이러스 컬러강판이라는 우수한 결과물을 만들어냈다.

항바이러스 컬러강판은 내장 패널용으로 적용이 가능한 물성을 확보하여 병원이나 제약회사, 식품회사뿐만 아니라 학교, 상가, 아파트 등 항바이러스, 항균, 항곰팡이 성능을 필요로 하는 공간 어디에든 적용할 수 있다.

최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건축용 재료들에 대한 보건안전 인식이 바뀌고 있어 앞으로 시공되는 건축물이나 인체와 접촉하는 생활주변의 많은 부분들이 항균 및 항바이러스의 특성은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향후 항바이러스 컬러강판에 대한 수요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로도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KG동부제철 관계자는 “사회 안전에 기여한다는 ESG경영 관점에서 항바이러스 컬러강판에 대해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겠다”며 “국내에서는 코로나19 항바이러스 시험결과를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하고 해외 공인 인증기관에서도 항바이러스 인증을 추가로 받을 계획을 갖고 있다. 앞으로도 끊임없는 기술개발을 통해 새로운 기능을 갖춘 칼라강판 개발을 지속하여 ‘Global PCM(Pre-Coated Metal) Leader’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KG동부제철이 항바이러스 컬러강판을 국내 최초로 양산해 판매에 나섰다. 사진은 항균도금강판이 적용된 쿠팡 물류센터로 항바이러스 컬러강판 수요 확대도 기대되고 있다. (사진=KG동부제철)
KG동부제철이 항바이러스 컬러강판을 국내 최초로 양산해 판매에 나섰다. 사진은 항균도금강판이 적용된 쿠팡 물류센터로 항바이러스 컬러강판 수요 확대도 기대되고 있다. (사진=KG동부제철)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