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제철소, 지역 내 화재 취약가구에 ‘사랑의 소화기’ 전달
광양제철소, 지역 내 화재 취약가구에 ‘사랑의 소화기’ 전달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1.04.02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화기와 화재 감지기 1,650세대에 보급해 화재예방에 앞장

포스코 광양제철소(소장 김지용)가 31일 광양소방서 대회의실에서 ‘사랑의 소화기’ 전달식을 갖고 화재 안전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지역사회 이웃들의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에 나섰다.

이날 전달식에는 김지용 광양제철소장, 최현경 광양소방서장, 조영봉 광양제철소 안전환경부소장 및 광양제철소, 광양소방서 관계자 등 코로나19 집단 감염을 예방하고자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광양제철소는 이번 전달식으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독거노인, 한부모 및 장애인가정 1,650세대에 소화기를 보급하는 한편, 16년도부터 소화기 1,300여대와 기초 소방시설을 전달하는 등 지역사회 화재 예방에 앞장서왔다.

특히, 화재 발생 시 연기를 감지해 경보를 울려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화재 감지기를 함께 전달하여 인명피해를 방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랑의 소화기’ 보급 사업을 위해 광양제철소는 총 4,000만원 상당의 금액을 지원하고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사랑나눔복지재단에 기탁하였다.

광양제철소 119방재기능 재능봉사단은 행사를 마친 직후 광양소방서에 전달된 소화기와 화재 감지기를 화재취약계층에 보급 및 설치하였다.

이날 김지용 광양제철소장은 “사랑의 소화기를 통해 지역사회 화재예방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광양제철소 역시 기업시민으로서 소중한 이웃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최현경 광양소방서장은 “기업활동과 더불어 광양시민의 안전에도 관심을 가지고 지원해주시는 광양제철소에게 감사하다”며, “주택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를 최소화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