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커피박 재자원화 프로젝트 홍보캠페인 진행
현대제철, 커피박 재자원화 프로젝트 홍보캠페인 진행
  • 박준모 기자
  • 승인 2021.05.21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역 역사와 버스노선에 게시

현대제철(대표 안동일)이 친환경 사회공헌 사업인 ‘커피박 재자원화 프로젝트’에 대한 지역사회 인식제고를 위해 홍보 캠페인에 나섰다.

이번 커피박 재자원화 프로젝트 홍보 캠페인은 지난 5월 17일부터 6월 16일까지 한 달간 인천 시내버스 및 지하철 광고판을 통해 게시되며 이 밖에도 현장 인증샷 SNS 이벤트 진행과 함께 커피박을 활용해 만든 다양한 친환경 상품들을 홍보할 예정이다.

관련한 광고는 부평역, 인천시청역, 작전역, 계양역 역사와 인천시 8개 노선의 버스에 게시되며 SNS를 통해 해당 광고에 대한 인증샷을 공유하면 다양한 친환경 제품을 경품으로 받을 수 있다.

한편 현대제철은 2018년부터 ‘커피박 재자원화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 올해 3월에는 한국생산성본부, 환경재단과 함께 인천광역시 및 5개자치구(중구·미추홀·남동구·부평구·서구)와본 프로젝트의 3차년도 MOU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커피박은 커피를 만들고 남은 부산물을 뜻하는 말로 흔히 ‘커피찌꺼기’로 불린다. 매년 우리나라에서 발생하는 커피박만 15만톤에 달하며 해마다 그 양이 늘어나고 있다. 하지만 폐기물관리법에 따라 생활폐기물로 분류돼 대부분 매립 또는 소각 처리되고 있다.

현대제철은 이 같은 커피박을 친환경 제품으로 재자원화 함으로써 폐기물 감축뿐만 아니라 사회적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고 있다. 특히 커피박 재활용 사업과 관련한 일자리는 우리 주변의 소외계층에게 제공되어 프로젝트의 의미를 더하고 있다.

현대제철은 커피박 재자원화 사업과 같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실질적인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충실한 기업시민으로서 역할을 다하겠다는 방침이다.

커피박 재자원화 홍보 캠페인_지하철역부착사진 (사진=현대제철)
커피박 재자원화 홍보 캠페인_지하철역부착사진 (사진=현대제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