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한양대, 철강 우수인력 양성 위해 맞손
현대제철∙한양대, 철강 우수인력 양성 위해 맞손
  • 박준모 기자
  • 승인 2021.05.21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제철 기술연구소와 한양대학교 공과대학 MOU 체결

현대제철(대표 안동일)이 한양대학교 공과대학과 손잡고 친환경·고부가 철강제조 우수인력 양성에 나선다. 

한양대학교 공학대학(학장 좌용호)은 20일 공학대 학장실에서 현대제철 기술연구소와 친환경·고부가 철강제조기술 및 우수인력 양성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탄소중립 2050을 위한 온실가스 저감, 고효율 전기차·수소차 제조기술력 고도화 등 현대차그룹의 미래 전략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양 기관은 한양대 재료화학공학과 고온물리화학소재공정연구실을 '제1호 현대제철지정연구실'로 선정했다. 박주현 교수가 책임을 맡은 '고온물리화학소재공정연구실'은 철강분야 신기술 개발과 이에 요구되는 석·박사급 우수인력을 공급을 위한 활동을 전개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이산화탄소 저감을 위한 미래 철강공정 신기술 기초연구를 비롯해 전기자동차, 수소자동차 등에 요구되는 고부가 철강소재 제조기술을 위한 공동연구도 수행한다.

아울러 현대제철 연구인력의 한양대 파견교육을 포함한 석·박사급 고급 인력을 양성함으로써 탄소중립 2050 대응을 위한 국내 철강기술의 도약과 혁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양대학교 공학대학 좌용호 학장(왼쪽에서 5번째)과 현대제철 기술연구소 최주태 본부장(오른쪽에서 4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양대학교)
한양대학교 공학대학 좌용호 학장(왼쪽에서 5번째)과 현대제철 기술연구소 최주태 본부장(오른쪽에서 4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양대학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