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강판, 통계의 날 모범기업…대통령 표창 수상
포스코강판, 통계의 날 모범기업…대통령 표창 수상
  • 박준모 기자
  • 승인 2021.09.06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 통계자료 신뢰성 제고 기여

포스코강판(대표이사 사장 윤양수)이 통계청에서 수여하는 모범기업에 선정돼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포스코강판은 지난 1일 통계의 날을 맞이하여 통계청에서 수여하는 모범기업에 선정되어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6일 밝혔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별도 수여식이 진행되지 않아 통계청 유광근 포항사무소장이 6일 포스코강판 본사에 방문해 표창을 전달했다. 

통계청 유광근 포항사무소장(오른쪽)이 포스코강판 윤양수사장(왼쪽)에게 표창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포스코강판)

포스코강판은 매월 광업제조업동향조사에서 고용, 조업 및 제품별 실적 등에 관한 신속, 정확한 통계자료를 제공하고 조사에 적극 협조했다. 이를 통해 국가 통계자료의 신뢰성을 제고하는 데 기여해 이번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게 됐다.

포스코강판 관계자는 “기업시민 포스코그룹의 일원으로서 국가 통계 정합성 제고에 기여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앞으로도 포스코강판은 지역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정부를 비롯한 모든 이해관계자들과 소통과 협업을 이어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통계의 날은 근대 통계의 시발점인 '호구조사규칙'이 시행된 1896년 9월 1일을 기념하고 통계의 중요성에 대해 국민의 이해와 관심을 유도하여 국민 협조를 증진시키기 위해 1995년에 제정됐다. 2009년부터 통계법에 근거를 둔 정부기념일로 격상됐다.

포스코강판은 통계 인프라 강화로 국가산업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표창을 수상했다. (사진=포스코강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