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청암재단, 아시아의 미래를 이끌 차세대 우수인재 50명 선발
포스코청암재단, 아시아의 미래를 이끌 차세대 우수인재 50명 선발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1.10.11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 15개국 우수인재 50명, 포스코그룹 아시아지역 현지법인과 공동 선발

포스코청암재단(이사장 김선욱)이 지난달 2022년 아시아학생 한국유학장학생 최종 합격자 50명을 발표했다.

이번에 선발된 아시아 장학생 50명은 내년에 국내 대학원 석·박사 과정에 입학할 예정이며, 포스코청암재단은 이들에게 최대 3년 간 등록금 전액과 매월 1백만원의 생활비를 지원한다.

 

포스코청암재단은 우수한 아시아 학생들을 선발하기 위해 포스코그룹 아시아지역 현지법인과 협력하여 모든 선발 프로세스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우수 인재 선발을 위해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SNS매체와 각 국 장학생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집중적으로 홍보활동을 진행한 결과, 총 31개국에서 2,027명이 지원해 약 40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후, 서류심사를 통과한 140명을 대상으로 비대면 온라인 면접을 진행했으며, 최종 심사를 거쳐 역대 최대 수준인 15개국 50명의 우수 인재를 선발했다.

한편 포스코청암재단은 올해부터 선발된 장학생에 대해 지원범위도 확대할 계획이다. 학비지원 기간을 학위과정에 따라 종전 최대 2년에서 최대 3년까지로 확대했으며, 한국 정착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초기 정착금을 지급하고, 한국 입국 전에 세종학당과 연계한 온라인 한국어 연수프로그램도 새롭게 지원할 예정이다.

2005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17년째를 맞은 아시아학생 한국유학장학 프로그램은 포스코청암재단의 주력 사업 중 하나로 현재까지 32개국, 495명의 아시아 학생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이들은 졸업 후 자국에서 정부관료 또는 대학교수는 물론 글로벌 기업체 및 언론사에도 다수가 근무하는 등 대부분이 핵심 중견리더로 성장하고 있다. 또한 베트남, 태국, 인도네시아 등에서 포스코 동창회를 구성해 활동하며 각 국가에서 포스코 글로벌 기업시민으로서의 성공스토리를 만들어가고 있다.

포스코청암재단은 포스코그룹이 지향하는 ‘함께하고 싶은 기업’의 모습을 담은 기업시민 5대 브랜드 활동 중 하나인 ‘Life with POSCO(함께 미래를 만드는 회사)’와 ‘Community with POSCO(지역사회와 함께하는 회사)’ 실천을 위한 사업을 지속 운영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