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IR) 포스코, 부채비율 증가에도 EBITDA 개선
(포스코IR) 포스코, 부채비율 증가에도 EBITDA 개선
  • 박준모 기자
  • 승인 2021.10.25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의 3분기 부채비율은 증가했으나 EBITDA는 개선됐다. 

포스코는 3분기 별도기준 부채비율이 상승했지만 영업이익 증가로 Debt/EBITDA는 전분기 수준을 유지했다. 또한 금리상승에 대비해 선제적 조달로 차입금이 증가했다. 부채비율은 31.1%를 기록했고 EBITDA는 2,889억원을 보였다. 

연결기준으로 보면 철강 부문 중심으로 이익이 증가해 EBITDA가 개선됐다. 다만 포스코 교환사채 발행으로 인한 부채비율은 전분기 대비 상승했다. 연결기준 부채비율은 68.4%를 기록했으며 EBITDA는 4,008억원을 기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