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진그룹 허진규 회장, 제1회 전라북도 과학기술인 대상 수상
일진그룹 허진규 회장, 제1회 전라북도 과학기술인 대상 수상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1.11.10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과학기술 분야 연구개발과 기술혁신 활동 기여 인정 받아

전북도가 과학축전 개막식에서 과학기술 진흥과 산업육성에 업적이 뛰어난 과학기술인인 '제1회 전라북도 과학기술인' 대상에 일진그룹 허진규 회장을 선정했다.

올해 처음으로 시행되는 전라북도 과학기술인 대상은 지역 과학기술인을 우대하는 풍토 조성으로 전라북도 과학기술 혁신활동을 촉진하고 과학기술인의 명예와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전라북도 과학기술인대상 조례’(2020.12.31.) 제정 등을 통해 추진하는 의미 있는 상이다.

첫 번째 전라북도 과학기술인 대상자에는 연구개발과 기술혁신 등을 통해 도내 기업의 성장지원과 지역 산업발전에 기여한 일진그룹 허진규 회장이 선정되었다.

수상자인 허진규 회장은 2015년부터 친환경 자동차산업 관련 주요 부품소재에 대한 지속적인 연구를 수행하며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한 바가 인정됐다.

2차전지의 주요 부품인 일렉포일을 세계 최고의 수준으로 이끌었으며 수소저장용 탱크 기술은 일본의 도요타에 비해 성능이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일렉포일 익산공장 증설(1조원 투자), 탄소강 및 합금강 무계목 강관 생산을 위한 임실 일진제강 2,000억원 투자, 수소산업의 핵심인 탄소복합재 수소저장용기 일진하이솔루스 완주공장 증설(126억 투자) 등 전북의 먹거리 산업을 창출하여 지역산업을 견인하는 과학기술인이라는 높은 평가를 받았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올해 처음으로 시행한 과학기술인 대상은 전라북도 과학기술 진흥으로 도내 기업 성장을 위해 노력하고, 헌신하며 묵묵히 성과를 내신 분을 발굴하여 과학기술인의 명예를 드높이는 데 큰 의미가 있다”라며, ”오늘 수상한 허진규 회장뿐만 아니라 과학기술 발전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든 과학기술인이 전북에서 예우와 존중받을 만한 자격이 있으며, 앞으로도 과학기술을 통해 미래세대를 육성하는데 힘을 기울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과학기술인 대상 선정은 도내 대학 및 연구기관, 시장·군수의 추천을 받아 총 13명의 후보자가 접수되었으며, 예비심사와 본심사를 거쳐 최종 수상자를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