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美시장서 생활가전 점유율 1위 달성

삼성전자, 美시장서 생활가전 점유율 1위 달성

  • 철강
  • 승인 2024.04.11 13:41
  • 댓글 0
기자명 손유진 기자 yjson@snmnews.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수량·브랜드 선호도 1위 석권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에 자리한 삼성전자 비스포크 AI 옥외광고./ 삼성전자 제공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에 자리한 삼성전자 비스포크 AI 옥외광고./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세계 최대 가전시장인 미국에서 지난해 생활가전 점유율 1위를 달성했다. 

10일 시장조사업체 트랙라인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023년 미국 생활가전 시장에서 매출 기준 점유율 21%를 기록했다. LG전자 19%, GE 18%, 월풀 15% 등이 뒤를 이었다.

수량 기준 점유율도 삼성전자가 1위다. 삼성전자는 19%로 선두를 차지했고, 이어 GE 17%, LG전자 16%, 월풀 16% 순으로 집계됐다.

미국 소비자 선호도에서도 삼성전자가 경쟁사보다 우위다. '소비자가 가전제품을 구매할 때 고려하는 브랜드'에 대한 질문에 삼성전자로 답한 비중이 32%로 가장 많았다. LG전자는 29%, GE와 월풀이 각각 28%였다.

삼성전자는 인공지능(AI) 기반으로 연결성과 사용성을 향상한 신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이며 미국 가전 시장 점유율 확대에 나서고 있다. 미국에서 선보이는 2024년형 비스포크 신제품에 고성능 AI 칩이나 카메라, 센서를 탑재해 더 다양한 AI 기능을 담았다.

또 지난 3일부터는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에서 비스포크 AI 패밀리허브 냉장고의 AI 비전 인사이드 기능을 알리는 옥외광고도 실시하는 등 현지에서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 철강금속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