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사_1511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초중급사원교육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무계목강관, 수입재와 경쟁 ‘답이 없다’원자재價 인상 반영 난항
설비 투자도 잇따라 연기
박재철 기자 | parkjc@snmnews.com
  무계목강관 제조업계가 중국산 저가 제품과의 경쟁으로...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전체 기사와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 삼강엠앤티-유암코, STX자회사 고성조선해양 인수· 美, 한국 등 6개국 기계용강관 제소
· POMIA, '강관 시험평가 인증센터' 설립· 러시아 STS 시장 갈수록 커진다
박재철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틸앤탈뉴스
스마트폰에서 바로본다
에서 만나요!
"철강신문", "스틸앤메탈뉴스" 검색 후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