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케미칼 두원기업 4분기 노사문화 우수기업 선정
포스코케미칼 두원기업 4분기 노사문화 우수기업 선정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0.11.03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원이 행복한 회사’, 노사 협력으로 상생하는 선진 노사문화 구축

전남 광양시는 올해 4분기 노사문화 우수기업으로 두원기업을 선정하고 2일 시청 회의실에서 시장 표창을 수여했다.

두원기업은 포스코케미칼 협력사로 광양제철소 생산공정의 내화물을 축조하고 정비하는 축로분야 전문기업으로 노사 상생분위기 조성, 지속적인 사업확장, 고용증대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고 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한 철강 경기 악화와 경제적 불황 속에서도 축로분야 장비운전 등 사업영역을 확장해 지난해 대비 47명을 신규 채용했다.

또한 기업 매출 감소 극복을 위해 비상 경영체제 운영, 노사 합동으로 극한의 원가절감 실행, 대표이사·관리자·노동조합 위원장의 급여반납을 통해 노사가 함께 상생하는 모델을 제시하며 고용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두원기업 주식회사, 광양시 4분기 노사문화 우수기업 선정(왼쪽 세번째 양동구 대표)

두원기업은 ‘직원이 행복한 회사’라는 경영방침 아래 적극적인 노사협의회 운영 및 직원 고충 처리상담실 운영 등 노사 간 소통을 통한 건강한 조직문화를 형성하고 있다.

더불어 대학생 자녀 학자금 및 경조금 증액 등 직원 복리후생을 향상하는 등 창립 이후 매년 평화적인 임금교섭 위임으로 노사상생 문화를 이어가고 있다.

자매마을 일손돕기와 제철공단 주변 수변공원 청소 등 지속적인 봉사 활동을 펼치며, 지역민과의 상생과 유대강화로 ‘POSCO기업시민프렌즈’ 가치 실현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아울러 지속적인 안전보건경영 시스템 인증 획득, 위험성평가 인증, 특허출원 등 우수한 기업활동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양동구 대표는 “4분기 노사문화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것은 노사가 함께 노력한 공을 인정받은 것으로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노사가 신뢰하며 협력하고, 상생 발전하는 기업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