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광양제철소, 지역 이웃 주거환경 개선 펼쳐
포스코 광양제철소, 지역 이웃 주거환경 개선 펼쳐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1.10.13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시간 걸친 대청소와 더불어 말동무 까지…주거환경도 마음도 ‘치유’

포스코 광양제철소 보금자리 정리정돈 재능봉사단(단장 양성모)이 지난 11일 정리정돈의 도움이 필요한 한 이웃 가정을 찾아 쾌적한 주거환경 만들기에 나섰다.

보금자리 정리정돈 봉사단은 올해 4월 새로 창단한 광양제철소 재능봉사단으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가정에 정리정돈을 도와 생활공간 확보 및 쾌적한 주거환경을 만드는 등 주변 이웃들의 건강한 삶을 응원한다.

보금자리 정리정돈 재능봉사단은 중마장애인복지관으로부터 혼자 청소가 어려워 주거환경 정리정돈에 어려움을 겪고 있던 한 이웃의 소식을 듣고 해당 가정을 방문하기로 결정했다.

광양제철소 직원들과 가족들은 휴무일에도 이른 아침부터 광양시 봉강면으로 향했다. 이들은 혼자 청소가 어려운 이웃을 대신해 화장실부터 마당, 집안, 부엌까지 집 안팎으로 구석구석 청소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책임감 있는 봉사활동을 위해 전문교육까지 이수한 단원들은 8시간에 걸쳐 청결하고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에 노력했을 뿐만 아니라 안부를 묻고, 말동무도 되어주며 최근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이웃의 마음 치유에도 나서는 등 더욱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

이날 봉사활동은 코로나19 집단감염을 예방하고자, 봉사에 참여한 단원들과 직원 가족들은 발열체크와 함께 마스크 착용 및 손 소독 등 개인 위생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였다.

봉사단을 이끌고 있는 양성모 단장은 “올해 4월 새로 창단해 어느새 7번째 정리정돈 봉사활동을 함께해온 단원들에게 감사하다”며, “몸이 불편한 이웃들은 대부분 주거환경이 열악한 경우가 많은데 앞으로도 주변 이웃들을 꾸준히 찾아 이들의 건강하고 쾌적한 삶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