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강협회, 산학 프로텍트 성과 시상
철강협회, 산학 프로텍트 성과 시상
  • 박진철 기자
  • 승인 2021.12.0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산학프로젝트 연구성과 발표」 및 「철강 금속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최우수상 16명 및 우수상 16명 선정, 한국철강협회장상 수여

한국철강협회(회장 최정우)가 12월 1일, 철강 금속 전공 석·박사 학생 대상으로 열린  「2021 산학프로젝트 연구성과 발표」 및 「철강 금속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학생들 대상으로 시상식을 열었다.

 

 

철강·금속산업의 고부가화 및 4차 산업 혁명을 뒷받침하는 석·박사 기술인력 양성을 위해 고부가 금속소재 전문인력 양성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철강협회는 해당 사업에 참여한 학생들이 산업 현장에서 고민하는 문제들을 기업과 함께 해결하면서 취업 후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산학 프로젝트를 운영하고 있다. 10월 20일에 진행된 연구성과 발표에서는 60여 개 산학프로젝트 중에서 우수한 결과를 도출한 프로젝트를 대상으로 최우수상 10점과 우수상 10점을 선정했다

또한 협회는 미래 철강 금속산업의 신소재 개발 및 신기술 혁신을 위해 금속 관련 전공 학생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 창출을 목적으로 올해 6월부터 9월까지 철강 금속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했다. 125개 공모 주제를 대상으로 심사를 통해 최우수상 6점, 우수상 6점을 선정하여 협회장상과 상금을 수여했다.

한국철강협회 변영만 부회장은 "우리나라의 미래 철강금속 산업을 이끌어 갈 인재들이 수행한 산학 프로젝트와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도출된 공모전에서 미래 경쟁력 확보의 교두보가 되는 주제들이 많이 발굴되었다"라며 "협회는 앞으로 석·박사 학생들 대상으로 인재 양성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운영하는 한편 재직자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다양한 사업을 확장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철강협회가 주관으로 추진 중인 「고부가 금속소재 전문인력 양성사업」은 금속산업의 고부가화 및 4차 산업 혁명을 뒷받침하는 철강 관련 석·박사 기술인력 양성을 위해 4개 권역 거점센터(수도권·충청권·호남권·영남권)를 구성하고 10개 대학(고려대, 서울대, 연세대, 한양대, 충남대, 한밭대, 순천대, 전북대, 부산대, 영남대) 및 포스코, 현대제철, 동국제강 KG동부제철, 세아제강 등 27개의 컨소시엄 기업이 참가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