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와이스틸텍, ‘제로에너지건축’ 보급 확대에 단열데크 수요
에스와이스틸텍, ‘제로에너지건축’ 보급 확대에 단열데크 수요
  • 박재철 기자
  • 승인 2019.08.0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제로에너지 건축 보급 확산 방안 발표
히트데크 단열성능 우수해 건설 수요 확보

데크플레이트(이하 데크) 제조업체 에스와이스틸텍(대표 홍성균)이 정부의 제로에너지건축 보급 확대로 단열재 데크인 히트(Heat)데크의 수요 증가가 예상되고 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내년부터 1,000㎡ 이상 공공건축물을 시작으로 2030년까지 제로에너지건축이 의무화됨에 따라 구리와 성남에서 시범사업을 실시한다. 제로에너지 건축은 2030년까지 500㎡ 이상의 민간·공공 건축물로 점차 확대된다. 국토부는 그간 서울 노원, 충남 아산, 세종 등에서 공공건물, 공동주택, 단독주택 등에서 다양한 제로에너지건축물을 지어 효과를 입증해왔다.

에스와이스틸텍의 히트데크
에스와이스틸텍의 히트데크

에스와이스틸텍의 히트데크는 시공성 부분에서 현재 상용화된 제품 중 가장 우수한 품질을 자랑한다. 특히 기존 제품은 후부착 및 뿜칠을 통해 제품을 구성하지만 히트데크는 단열재접착방식으로 볼팅 공정을 생략해 시공성이 우수하다.

히트데크는 단열재 시공을 위한 비계설치, 단열재 현장운반, 접착제 도포, 단열재 부착, 비계해체 등의 공정을 생략하고 설치 후 바로 콘크리트 타설 양생만으로 공정을 마무리할 수 있다. 시공비 및 단열재 구매비, 인건비, 유지관리비용 등이 절감되고 기존 탈형데크 대비 8% 이상 시공비가 절감된다.

아울러 에스와이스틸텍은 자체 설계팀을 보유해 구조 프로그램을 활용한 설계적용 및 안전성 검토가 가능하다. 단열재 접착방식으로 부착강도가 뛰어나고 모기업인 에스와이패널의 우수한 경질폴리우레탄폼을 사용하고 있다.

회사측 관계자는 “히트데크의 단열 성능의 우수성과 함께 정부의 제로에너지 건축물 보급 확대에도 동참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