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건설가설協, 국토안전관리원과 가설물 안전확보 업무협약 체결
한국건설가설協, 국토안전관리원과 가설물 안전확보 업무협약 체결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0.12.28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사 현장 가설물 안전확보로 건설사고 줄인다

한국건설가설협회(회장 한영섭)와 국토안전관리원(원장 박영수)은 ‘산업현장 사고사망자를 줄이기’ 위해 힘을 합쳤다.

건설현장 등 많은 산업현장에서 가설공사 및 가설구조물 안전에 관한 관심이 높은 가운데, 12월 28일(월) 국토안전관리원 수도권지사 대회의실에서 한국건설가설협회와 국토안전관리원은 '건설안전문화 확산과 가설공사의 안전성 확보를 통한 산업현장 사고사망자 줄이기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한국건설가설협회 한영섭 회장, 최형철 상근부회장과 국토안전관리원 박영수 원장, 이종우 건설안전본부장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시스템동바리, 강관비계 등 건설공사에서 주로 사용되는 가설기자재 품질확보, 가설공사의 안전 및 건설안전문화 확산 등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한국건설가설협회 한영섭 회장은 "한국건설가설협회는 국내 최고의 가설기자재 전문기관으로서 국토안전관리원과의 가설공사 안전확보를 위한 인적교류, 건설안전문화 확산 등을 위한 협력 등 상호교류를 통해 가설공사 산업재해 예방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국토안전관리원 박영수 원장은 “건설현장 안전강화가 주요 임무인 국토안전관리원이 공사장 가설물의 안전을 담당하는 한국건설가설협회와 손을 잡았다는 점에서 이번 협약은 의미가 크다”고 평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