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웨이브 형태의 ‘Bending Wave’ 컬러강판 개발
동국제강, 웨이브 형태의 ‘Bending Wave’ 컬러강판 개발
  • 박준모 기자
  • 승인 2019.06.11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웨이브 형태의 엠보싱 강판으로 신수요 창출 기대
글로벌 가전사와 협업 진행 중

동국제강(부회장 장세욱)이 6월 초 웨이브 형태의 엠보싱과 부드러운 질감이 특징인 ‘Bending Wave’ 컬러강판 개발에 성공했다.

이 컬러강판은 2년간의 연구 끝에 탄생한 제품으로 기존 엠보싱 강판이 가지고 있는 정형화된 무늬에서 벗어나 유려한 형태의 웨이브 엠보싱이 적용됐다. 동국제강은 국내 PCM(Pre-Coated Metal)  업체 최초로 컬러강판에 웨이브 엠보싱을 구현할 수 있는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  

기존에는 웨이브 형태의 엠보싱을 구현하기 위해 레이저로 일일이 강판 뒷면을 성형해야만 했다. 그러나 가공시간이 길기 때문에 생산성은 낮고 비용도 높은 단점이 있었다.

동국제강이 최근 웨이브 엠보싱이 적용된 컬러강판 개발에 성공했다. (사진제공=동국제강)
동국제강이 최근 웨이브 엠보싱이 적용된 컬러강판 개발에 성공했다. (사진제공=동국제강)

그러나 동국제강의 ‘Bending Wave’ 강판은 ‘양면 마이크로 엠보싱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컬러도장 라인(CCL)에서 더욱 정교한 엠보싱을 구현할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대량생산이 가능해졌으며 비용도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게 됐다.

‘Bending Wave’ 강판은 TV의 후면 부분, 냉장고 등 주로 가전에 사용될 것으로 기대되며 현재 글로벌 가전사들과의 협업도 진행 중에 있다.  

향후 동국제강은 ‘Bending Wave’ 강판 기술을 통해 새로운 분야의 컬러강판 시장을 지속적으로 개척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