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사_1511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노벨리스, ‘올해의 알루미늄 제조기업’ 선정영주 공장, ‘최우수 브라운필드 기술 프로젝트 상’
박진철 기자 | jcpark@snmnews.com

  글로벌 알루미늄 압연 및 재활용 기업 노벨리스가 지난 18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메탈 불리틴 글로벌 알루미늄 엑설런스 어워즈(Metal Bulletin Global Awards for Aluminium Excellence) 시상식에서 ‘올해의 알루미늄 제조업체’에 선정됐다. 특히, 한국 영주의 리사이클 센터는 ‘최우수 브라운필드 기술 프로젝트 상’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 (왼쪽부터) 노벨리스 지속 가능 경영 최고 책임자 존 가드너와 노벨리스 유럽 사장 어윈 마이어가 메탈 불리틴 글로벌 알루미늄 엑설런스 어워즈 수상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노벨리스는 지난 2년간 지속 가능 경영•재활용•기술•혁신•성장을 목표로 획기적인 변화를 이룩한 성과를 인정받아 ‘올해의 알루미늄 제조업체’로 선정됐다고 전했다. 노벨리스는 2011년 말 재활용 원료 사용 비율을 2020년까지 33%에서 80%로 높인다는 목표를 세운 이후 채 2년도 지나지 않아 재활용 원료 사용률을 43%까지 높였으며, 목표 달성을 위해 다양한 전략을 펼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에 ‘최우수 브라운필드 기술 프로젝트 상’을 받은 노벨리스코리아의 영주 리사이클 센터는 2012년 가을부터 가동을 시작했다. 영주 리사이클 센터는 아시아 최대 규모 알루미늄 음료 캔 재활용 공장으로서 노벨리스의 재활용 사업 전략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영주 리사이클 센터는 폐알루미늄에 섞인 유기물을 제거하는 능력이 탁월하게 향상된 코팅 제거 설비를 포함한 첨단 재활용 기술을 갖췄다.

  필 마튼스 (Phil Martens) 노벨리스 사장 겸 CEO는 “메탈 불리틴 어워즈에서 올해의 알루미늄 제조업체로 선정돼 재활용 기술을 인정받게 된 것을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면서 “이번 수상으로 노벨리스의 업계 리더십과 직원들의 역량 그리고 혁신과 지속 가능 경영을 추구하는 확고한 의지가 다시 한번 입증됐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노벨리스는 지속 가능 경영 환경 책임의식, 알루노르프 (AluNorf) 합작법인 시설 최우수 운영관리상, 자동차용 원격용접합금 최우수 혁신제품상, 미국 오스웨고 공장의 운영 컨트롤러인 크레이그 르위스(Craig Lewis) 이사가 ‘올해의 떠오르는 스타’, 지속 가능 경영 최고책임자인 존 가드너 (John Gardner) 부사장이 ‘올해의 산업 홍보대사’ 최종 결선에 진출하는 등 5개 부문에서 최종 결선에 진출하는 영광을 안았다. 노벨리스는 지난 5월에도 플래츠 글로벌 메탈스 어워즈 시상식에서 ‘올해의 금속 기업’으로 선정됐으며, 필립 마튼스 사장 겸 CEO는 ‘올해의 CEO’ 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메탈 불리틴 글로벌 알루미늄 엑설런스 어워즈 수상자는 업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검증을 거쳐 점수제로 심사를 진행해 선정한다.

     관련기사
· 노벨리스, Al 스크랩 수입 지난해 '두 배'· 노벨리스, 브라질 판매 확대 '고대'
· 9월 Al판 공급價 인상· 노벨리스 '어린이 안전 동반자 협약' 체결
· 노벨리스, "자원순환 앞장선다"· <이슈>알루미늄 압연 생산능력 폭증
· Al판 5社 판매 실적, 7개월 연속 내수 감소· ‘알루미늄 용접의 현장 기술’ 펴낸 두산DST 정점진 직장
· Al박 업계, 비상경영 돌입· 세계 Al 생산, 중국·북미·아프리카 증가세
· 4분기 MJP, 전 분기 대비 하락하나· 9월 24일 조달청 비철금속 비축물자 방출가격
박진철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틸앤탈뉴스
스마트폰에서 바로본다
에서 만나요!
"철강신문", "스틸앤메탈뉴스" 검색 후 설치!
여백
여백
여백
여백